이번에 구입한 E-520의 힘을 북돋우기 위해 카메라 부속품을 수많은 고민 끝에 구입하게 되었다.
자자, 거두 절미하고 일단 사진 한판~

E-520 | Pattern | 1/13sec | F/4.3 | 0.00 EV | 21.0mm | ISO-4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차례대로 LCD 보호필름, 여분의 배터리, MCUV 필터, CPL 필터, Cross screen 필터, 마지막으로 카메라 가방...

1. LCD는 여태껏 처음 살때 주던 LCD 비닐을 벗겨내고 LCD 커버를 붙였다.
2. 여분의 배터리... 물론 중국산이다. 머 딱히 정품을 사봤자 거기서 거기지 싶어서 여차하면 쓸 요량으로 구입.
3. MCUV 필터... 원래는 그냥 렌즈 보호차원에서 대충 UV 필터 살려구 했더니 주위에서 기왕살꺼 MCUV 로 사라고 하더군... 머가 틀린지는 나도 잘 모르겠으나 좋다길래~ 그리고 한 3~4000 정도 밖에 차이가 안나길래 구입.
4. CPL 필터... 편광필터다. 꼭 필요한 필터. 반사광을 줄여주어 채도를 높여주는 필터. 가끔 꼭 필요할때가 있기는 하다.
5. Cross screen 필터... 이거는 순전히 야간에 멋지구리한 사진 함 찍어볼라구 샀다. 야경을 찍을 때 빛이 십자로 번지는 효과를 가진다.
6. 카메라 가방... 좀 조그만걸 원했다. 내가 평소에 배낭같은걸 매는 관계로 배낭 안에 들어갈 정도로 작고 여차하면 대충 매고갈 만한 괜찮은 가방인거 같다.

이거이거~ 열심히 찍어줘야게따~

'사진속 > 카메라'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름신이 강림하야~ 카메라 부속품 마련하다.  (2) 2009.02.07
나의 첫 DSLR Olympus E-520  (4) 2009.01.19
사고싶은 카메라 E-520  (0) 2009.01.15